본문바로가기
Q
U
I
C
K

News Room

SK바이오사이언스의 다양한 소식들을 전해드립니다.

보도자료

SK바이오사이언스 코로나19 백신 ‘스카이코비원’, 부스터샷 접종 시 오미크론(BA.1) 대응 효과 확인

2022.07.13

기초 접종 후 부스터샷 시 오미크론 변이 대응 중화항체가 약 25배로 상승

글로벌 임상 3상 통해 우수한 면역원성 안전성 확인 지난달 품목허가 획득

스카이코비원 추가 임상 및 신규 범용 백신 토대로 엔데믹 준비 나설 것


sk bioscience L 하우스 전경

SK바이오사이언스가 개발한 대한민국 1호 코로나19 백신이 부스터샷 접종 시 오미크론 변이(BA.1)에 중화항체 교차반응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 여름 또 한번의 코로나19 감염 확산 가능성이 높아진 가운데, 국산 코로나19 백신이 새로운 방역의 열쇠가 될지 주목된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합성항원 방식의 코로나19 백신인 스카이코비원(SKYCovione) 멀티주의 임상 1/2상의 연장연구를 통해 부스터샷의 교차중화능을 분석한 결과, 오미크론 변이에 대한 면역반응을 확인했다고 13일 밝혔다.  SK바이오사이언스에 따르면 건강한 성인 81명을 대상으로 스카이코비원 기초 접종(2) 후 약 7개월이 지난 시점에서 스카이코비원을 추가 접종한 결과, 오미크론 바이러스의 감염성을 중화해 예방효과를 유도할 수 있는 중화항체가가 2회 접종 직후와 비교해 약 25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회 접종 후 7개월 경과 시점(부스터 샷 접종 직전)과 대비해선 약 72배로 높았다.

 

스카이코비원은 앞서 글로벌 임상을 통해 면역원성과 안전성을 입증한 바 있다. 18세 이상 성인 4,037명을 대상으로 한 글로벌 임상 3상 결과 백신 접종 후 중화항체가 4배 이상 상승한 대상자의 비율을 의미하는 항체전환율이 98% 이상인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중화항체가 역시 접종 전 대비 약 33배 증가했으며, 대조백신과 비교해 약 3배 높은 중화항체가 형성됐다.

 

안전성 측면에서도 대조백신 대비 유사한 수준의 이상반응률을 보였으며, 임상시험 기간 동안 특별한 안전성 문제가 보고되지 않았다. 스카이코비원의 글로벌 임상 및 임상분석은 비영리 국제기구인 IVI(국제백신연구소)와 국립보건연구원 공공백신개발지원센터로부터 지원을 받았으며, 국내 임상은 고려대 구로병원 등 다수의 기관에서 수행됐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이번 1/2상 연장연구 외에도 기존 3상 임상시험의 연장연구 및 기존에 허가 받은 다른 코로나19 백신 접종자를 대상으로 한 부스터샷 임상을 진행하며, 추가 오미크론 변이에 대한 대응효과를 확인하는 등 엔데믹 시대에 스카이코비원의 다양한 활용 가능성을 검증 중이다. 특히 전세계 전문가들이 오미크론 재확산으로 추가적인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당부하고 있어, 시장성은 더욱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시 급증하고 있는데, 국제 통계사이트인 아워월드인데이터에 따르면 최근 일주일 평균 전세계 코로나19 하루 확진자 수가 지난 10일 기준 894000여 명에 달했다. 이는 한 달 전인 612(484000)과 비교했을 때 2배 가까이 증가한 수치다.

 

국내서도 오미크론 변이에 의한 확산세가 심상치 않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에 따르면 지난 12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37360명으로, 1주일 전보다 약 2배로 늘었다. 보건당국은 최근 꾸준한 감소새를 보이던 신규 확진자 수가 지난달 273,423명까지 줄었다가 최근 오미크론 변이 재확산 추세와 함께 반등하고 있다며, 이르면 올해 여름 코로나19 재유행이 발생할 것으로 보고 예방접종을 권고하고 나선 바 있다.

 

SK바이오사이언스 안재용 사장은 기나긴 코로나19 팬데믹을 지나 전 세계가 서서히 일상을 되찾아가는 가운데, 새로운 변이가 끊임없이 인류를 위협하고 있다스카이코비원의 다양한 임상과 더불어 해당 플랫폼을 활용한 다가백신, 범용백신 등의 개발에 박차를 가해 엔데믹 준비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달 29일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품목 허가를 획득한 스카이코비원SK바이오사이언스를 주축으로 다양한 글로벌 네트워크 협력을 통해 개발된 대한민국 1호 코로나19 백신이다. SK바이오사이언스와 미국 워싱턴대학 약학대 항원디자인연구소(Institute for Protein Design, IPD)가 공동 개발했으며, 개발 전 단계에 걸쳐 빌앤멜린다게이츠재단(Bill & Melinda Gates Foundation)과 전염병예방백신연합(CEPI)으로부터 지원을 받았다. 또 면역반응 강화 및 높은 수준의 중화항체 유도를 위해 GlaxoSmithKline(GSK)의 면역증강제 AS03이 적용됐다.